제주횟집추천 제주어장

제주횟집추천 제주어장

 

 

 

제주공항 근처에 있어서 접근성이 뛰어난 추천받는 제주횟집 제주어장에서 제주의 마지막 저녁을 먹었다.

오... 간판색이 바뀌네. 1층에 단체 손님이 있는지 다 세팅이 되어있어서 2층으로 올라갔다.

조명도 세련되었고 벽화도 예쁘네. 이렇게 디테일에 신경 쓴 가게가 좋더라.

 

  

 

제주횟집 제주어장에서 우리가 먹은 것은 1인 5만원의 돔모듬!!!

그렇다고 돔만 나오는 건 아니고 모듬회와 같이 다양한 회와 해산물, 스끼다시에서 매운탕까지 다 나온다.

 

 

    제주횟집추천 제주어장 대표메뉴

 

 다금바리 (국내자연산/kg) 25만원      갓돔(돌돔) (국내자연산/kg) 22만원
 구문쟁이 (kg) 17만원                      벵어돔 (kg) 15만원
 참돔 (국내산/kg) 13만원                  돔모듬 (2인기준 1인) 5만원
 모듬회 (대) 15만원   (중) 12만원
 광어 (국내산/kg) 10만원                  우럭회 (국내산/kg) 9만원
 활고등어회 4만원                           해산물모듬 (대) 5만원   (중) 3만원

* 자연산 활어는 계절, 기상으로 인해 갖추지 못 할 수도 있음.

 

   미니회 메뉴
 한치회 중 3만원 대 5만원                      어랭이회 3만원
 광어회(국내산) 중 4만원 대 5만원          아나고회 3만원
 우럭회(국내산) 3만원                           해산물모듬 3만원

 

 

몇시까지 간다고 미리 말해두면 밑반찬이 깔려있다. =ㅁ=

고픈 배를 맛있는 스끼다시로 달랠 수 있는 것이다. ㅎ

 

 

고구마 속을 파내어서 치즈를 올려서 그라탕처럼 만든... 이름이 뭐니? ㅎ

하여간 달콤하니 맛나더라. 앞으로 먹을 음식들을 위한 침샘 자극을 위해 굿. ㅋ

복어껍질무침은 언제 먹어도 다이어트 식품으로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하게된다. 쫄깃한 식감과 새콤한 소스의 어우러짐이 좋다.

단호박 샐러드야 뭐... 다 비슷하지 ㅋ

 

  

  

회무침과 미역, 묵은지.

제주 횟집 추천하면 항상 끼는 식당들이 있는데 그곳엔 항상 묵은지가 있다.

묵은지에 싸먹는 회도 상당히 맛있더라. 특히 몇몇 종류의 생선이 그런데 뭐였지? 먹을 때 물어보면 된다.

 

  

 

완자와 연어 샐러드. 넌 왜 초록색인거냐 =ㅁ=

연어샐러드는 완전 맥주를 땡기게 만드는 비주얼과 맛이었다. 이거 양만 조금 많게해서 호프에서 1만 5천원, 2만원 하는 안주다.  

 

 

 

메인 메뉴가 나오기 전에 갈치회, 소라, 참돔회, 자리돔회등이 나온다.

정녕 이것이 메인이 아니란 말인가요. 기쁘다. ㅎ 음식을 보는데 왜 기쁠까 ㅋㅋ

참돔은 색이 예뻐서 바다의 여왕이라고 불리기도 한다고.

근데 난 얼른 먹으려고 사진을 많이 찍긴했지만 찍은 사진을 확인하지 않아서 색이 다 이렇다.

몇장찍어보고 WB를 바꿨어야하는데. 예쁜 회와 이 맛을 온전히 사진으로 전할 수 없으니 안타까울 따름이다.

뭐 제주횟집추천해 줄 뿐 선택은 자유. 난 맛있게 먹었으니 됐지 뭐 >ㅁ<

 

 

  

 

여전히 주위의 회초보(?)라는 말을 들으며 난 초고추장을 찍어서 먹는다.

그냥도 찍어먹고 쌈도 해먹고 묵은지에도 싸먹는다. 어떻게 먹어도 싱싱해서 촉감이 좋아 맛있구나. =ㅁ=

 

  

 

드뎌 메인인 돔세트 등장~ 두둥.

이건 뭐구요. 저건 뭐구요~~ 블라블라.

하지만 내 귀는 멍때리고 있고 모든 신경은 눈에 가 있었다. 그리고 곧 혀로 옮겨갔지.

 

 

미식가도 아니고 작가도 아니다. 맛을 디테일하게 표현하기 어렵다보니 내가 할 수 있는 말은

제주횟집추천 제주어장의 돔세트에 대해서 식감이 좋다는 것과 맛있다는 것만을 이야기 할 수 있을 따름이다.

열심히 리뷰해보려고 내가 '입에 넣는 순간 파도치는 바다 속에서 유유히 헤엄치던 돔이 혀 위에서 세차게 달아났다'

뭐 이렇게 쓰는 건 오바잖아. ㅋ  혀를 단련시키는데는 한계가 있으니 문장을 단련한 후 다음에 또 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

 

  

 

스끼다시와 퀼리티 높은 밑반찬들로 이미 배가 차오르고 있었지만 역시 메인인지 돔세트의 돔은 금방 동이 났다.

그리고 나온 접시는 해산물세트!! 제주횟집추천을 받는 이유는 메인 회 뿐만 아니라 다른 것들도 훌륭하기 때문일거다.

돌멍게와 쑥, 생굴, 뿔소라, 멍게, 전복 등이 나왔다. 갑새우와 쑥은 어떻게 다른거지? 같은 건가?

회보다는 요런 것들의 맛과 특징이 강하다보니 매니아들이 많은 것 같다. 물론 그래서 싫어하는 사람도 있고.

 

  

 

  

 

생고추냉이. 회를 훨~씬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한다. 난 여전히 초고추장에 =ㅁ=a

그리고 돌멍게껍질에 소주를 따라 마시는거라고 따라 주신다. 오~ 처음해보는 거, 먹어보는 건 무조건 먹고 해봐야지. ㅎ

아... 비려비려비려. 멍게, 해삼등을 완전 좋아하는 사람, 살짝 비린맛도 좋아하는 사람들은 좋아할 수도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긴 하더라.

그래도 난 다시 안 마실듯 ㅋㅋ

 

 

 

고등어회와 특제소스. 원래 고등어회가 이렇게 맛있는 것인가? 제주고등어회이기에 가능하겠지?

고등어회는 참 예쁘게도 생겼다.

 

 

 

고등어 구이와 튀김. 통통한 고등어구이도 먹어주시고~. 독특하게 고사리튀김도 있었다.

제주도는 땅이 척박하다는데 왜 맛있는거냐 ㅋㅋ 그래 난 이미 객관성 따위 잃은 거지 제주어장에 이미 콩깍지가 씌인 거야.

어찌 되었든 이것들도 괜찮다.

 

 

살포시 묵은지 덮고 나오진 우럭찜님. 그래서 우럭 묵은지찜.

이 우럭님께서는 5-6년 되는 보통 우럭들의 수명을 다 하지 못하시고 인류에게 자신의 살을 먹여 살아가게끔 하셨다.

아~ 이 고귀한 희생. 그래서 제주의 어부는 그를 묵은지에 잘 짜서 불 위에 올려 그의 희생이 헛되지 않게 하였으니 그것이 바로 이 우럭 묵은지찜인 것이다. 그러니 이 우럭 묵은지찜을 마주한 사람은 아무리 배가 부르더라도 우럭님의 고귀한 희생을 기려야 하리.

뭐라는 건가. =ㅁ= 

 

 

살포시 묵은지를 벗겨내고 잘 양념된 통통한 살을 퍼본다.

이거이거 이 녀석이 밥도둑일세. 제주횟집추천을 괜히 받는 것이 아니었어.

 

 

테이블에 올려진 독특한 녀석. 갈치 탕수육

갈치가 돌돌 말려있다.

 

 

이 녀석을 먹기좋게 가위로 썰어서 소스와 비비면 새콤달콤한 갈치 탕수육이 된다.

바삭바삭하다. 맥주 안주로 승승장구 할 수 있겠는데? 호프집 사장님들 보고 계신가요? ㅋ

 

 

 

완전 배부른데 전복 게우와 날치알이 들어있는 밥이 나왔다.

자... 그럼 어떻게 하겠는가 슥슥 비벼서 먹어야지 ㅋㅋ 배부르지만 맛있는 것이 나오면 배는 늘어나나 보다.

 

 

 

매운탕과 지리의 등장으로 제주횟집추천 받는 제주어장의 돔메뉴는 끝난다.

이게 한 테이블에 나오는 건 아니고 선택하는 거다. 우리는 옆 테이블과 달리 시켜서 함께 공유했다.

개인적으로 지리가 더 좋았음. 맑은탕을 더 선호하니까 당연한 건가..

 

 

 

보글보글 끊는 건 다 GIF다. ㅋ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계단을 내려오니 들어갈 때는 미처 보지 않았던 수조 속의 물고기들이 보이네.

이건 뭐 아쿠아리움이냐 수조가 깨끗하고 물고기들도 예쁘고 건강하네.

제주어장 언제 또 오나. 제주 여행 때나 다시 만날 수 있으니 언제가 될 지 기약할 수 없다. ㅠㅠ

 

 

064-752-3332

제주시 용담 1동 동한두기길 23번지

Posted by 어바웃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