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역을 나오자 이미 인도를 따라 많은 노점상들이 줄지어 있고 그것을 구경하는 사람들도 북적거렸다. 모란시장은 전국에서 가장 큰 민속장으로 4일과 9일마다 열리는 오일장이다. 1960년대에 대원천을 덮어서 만들어졌다. 울긋불긋 천막들이 줄지어 있는 350미터의 긴 시장을 중심으로 골목골목 오일장이 아니어도 여는 가게들이 줄지어 있다. 장이 서지 않는 평소에는 공영주차장으로 사용된다. 평일에 열리는 시장임에도 사람들도 북적거렸다. 전통시장의 연령층이 원래 높다보니 평일과 주말의 차이가 그나마 적은 것 같다. 모란시장이 처음부터 지금과 같은 명성을 얻은 것은 1980년대부터라고 한다. 수도권에 자리잡은 5일장에다가 당시에는 고추 시세를 모란시장에서 결정할 정도로 많은 상인이 몰려있었다. 지금은 전국 개고기 유통의 30%를 차지하고 있어서 사람들에게 그 이미지가 강하게 부각되어있는 것 같다. 맛집들이 같은 분야별로 골목을 이루듯이 모란시장은 야채, 가금류, 잡곡, 약초, 생선 등 13개 품목으로 나뉘어서 함께 모여있다.



운영       : 4일과 9일 장이 열리고 그 외에는 주차장으로 이용

영업시간 : 9시 ~ 19시 

대표전화 : 031-721-9905

위치       : 분당선 모란역 5번출구

홈페이지 : http://www.moranjang.org/ (활발히 운영되지 않음)



시장은 사진 찍기 좋은 곳이지만 관광지가 아닌 생활터전인 그곳에서 카메라를 들이미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시장 구경을 하는 동안은 사진을 잘 못 찍다가 시장을 둘러보고 나오는 길에 옆 건물 옥상에 올라 사진을 찍었다. 밑에서는 보이지 않던 시장 전체가 한 눈에 들어왔다. 많은 전통시장들이 대형마트에 밀려서 새로운 방식의 마케팅을 도입하고 있다. 그런데 그 모습은 흡사 대형마트들의 서비스를 따라하는 것에 불과해보일 때가 많다. 그것에 비해 모란장은 아직까지 그 명성만으로 시장에 활기가 넘치는 모습니다. 50년 남짓 된 시장이지만 마치 조선시대에도 시장은 이런 모습이었을 것만 같은 풍경이다. 모란시장에는 시장과 함께 역사를 함께하는 기름골목이 있다. 40개가 넘는 기름집이 아직도 튼튼한 단골들 덕에 계속 장사를 하고 있다. 공장에서 나온 기름을 마트에서 사먹는 것이 아니라 직접 참깨를 가져다가 기름을 짜먹는 모습이 정겹게 느껴진다.



 모란장에는 굉장히 많은 동물을 볼 수 있다. 개, 닭, 오리, 토끼 등 왠만한 것들은 다 볼 수 있다. 애완용으로 판매되는 것도 있지만 대개는 식용으로 판매되기에 마음이 편하지만은 않다. 특히 동글동글 눈망울을 반짝이는 개들은 바라보는 것만으로 죄를 짓는 느낌이다. 전국의 개고기 30%를 차지하고 시장이기에 이런 모습은 모란장의 상징적인 모습 중 하나로 남아있을 것이다. 그리고 젊은이들의 발길을 찾게 하는데 걸림돌이 되게 하는 요인 중 하나가 될 거라는 것도 분명해보인다. 젊은이들 뿐 아니라 아이를 가진 부모가 아이 손을 잡고 그 길을 지나가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시장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다보니 할아버지, 어저씨들이 몰려있는 곳이 보였다. 약장사처럼 현란한 언변으로 공구를 팔고 있는 것을 구경하고 계셨다. 장에 오면 이런 구경을 할 수 있어 좋다. 신기하다. ㅎ 야바위로 사람들을 불러모아 맞추면 물건을 공짜로 주겠다는 분들도 계셨다. 손님을 끌기위한 그들의 모습에 호응하듯 그런 곳을 사람들이 바글바글하다. 그리고 다가오는 겨울, 아니 벌써 한발짝 들어선 겨울 대비 두꺼운 옷들이 사람들을 기다리고 있다.



시장에서 빼 놓을 수 없는 것이 먹거리다. 모란시장을 대표하는 음식은 손칼국수다. 수십개의 음식점들이 천막아래 옹기종이 모여있는데 점심시간에는 자리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다. 다행히 난 혼자이기에 딱 한자리 남은 자리에 앉을 수 있었다. 메뉴다 4개 정도 되지만 모든 사람은 손칼국수를 먹고 있다. 칼국수에 다대기와 매운고추를 양껏 넣어서 칼칼하게 먹는 것이 모란장 칼국수의 특징. 시장 구경 온 사람들 뿐 아니라 근처 회사에 근무하는 분들도 점심을 먹기 위해 많이 찾는 것 같다. 면발이 쫄깃쫄깃하고 국물도 맛있어서 대만족. 4천원으로 든든한 점심을 먹었다. 칼국수가 대표 음식이지만 없는 것 없이 다 있다. 해산물에서 고기, 파전까지. 그리고 여기에 술도 빠져서는 안되겠지. 점심부터 안주거리들과 함께 거하게 드시는 어르신들을 종종 볼 수 있다.




성남 일일여행을 계획한다면 단언컨대 모란장이 서는 날에 맞춰서 가야한다. 성남여행에서 모란시장을 뺀다면 절반을 잃는 것이다. 골목골목 시장구경을 하다보면 반나절이 금새 지나가버린다. 북적이는 시장을 느끼고 싶다면 모란장으로 가자.



Posted by 가나다라마m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꿍알 2013.11.21 11:19 Modify/Delete Reply

    요즘 전통시장 어렵다고 하는데 이런 거대한 시장이라면 괜찮지않을까 안심이 되네요^^
    이름만 들어봤지 가보질 못했는데 꼭 한번 가보고 싶네요~
    칼국수와 다른 먹거리들도 너무 궁금하네요^^

  3. 호야호 2013.11.21 11:32 Modify/Delete Reply

    요즘 전통시장에 가면 지나가는 사람도 드물어 썰렁한데
    이곳은 왠지 활기차 보이네요~ 저도 한 번 기회 되면 모란시장 방문해야겠어요~^^

  4. 멜롱이 2013.11.21 11:59 Modify/Delete Reply

    성남 모란시장 규모가 정말 엄청나네요
    구경가고싶네요 ㅎ

  5. 애터미힐링 2013.11.21 12:25 Modify/Delete Reply

    여기도 5일장이 가끔 서는데, 모란시장은 규모가 ㅎㄷㄷ이네요~ 한번 가보고 싶네요^^

  6. S매니저 2013.11.21 12:40 Modify/Delete Reply

    이렇게 보니 규모가 정말 어마어마한데요?ㅎ
    없는게 없을거 같아요.ㅎ

  7. +요롱이+ 2013.11.21 12:42 신고 Modify/Delete Reply

    규모가 상당하군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8. 명태랑짜오기 2013.11.21 13:33 Modify/Delete Reply

    성남 모란시장 규모가 크네요.
    필요한것은 뭐든지 다 있을것 같습니다^^

  9. 어듀이트 2013.11.21 16:43 Modify/Delete Reply

    보거리 즐길거리가 다양한 듯 해요!
    규모가 어마어마하네요.ㅎ

  10. 레드불로거 2013.11.21 17:20 Modify/Delete Reply

    북적북적하는 분위기기 사람사는 분위기같네요^^

  11. Q의 성공 2013.11.21 18:15 Modify/Delete Reply

    구경하러 가보고 싶어지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

  12. 영댕이 2013.11.21 18:22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 전통 시장은 안 가보았는데
    저도 한 번 방문해 보고 싶네요.

  13. 행복박스 2013.11.21 19:45 Modify/Delete Reply

    모란시장 규모가 어마어마한데요^^

  14. 황금너구리 2013.11.21 20:55 Modify/Delete Reply

    우와 여기 대구에 있는 서남시장 보다 더 큰거 같아요.
    집 근처가 시장인데, 여기 보다는 모란시장이 훨씬 넓네요.

  15. 로앤킴 2013.11.21 21:00 Modify/Delete Reply

    정말 삶이 묻어나고 정을 느낄 수 있는 전통 깊은 시장이네요^^
    저도 시간나면 들려볼까합니다~

  16. 릴리밸리 2013.11.21 21:32 Modify/Delete Reply

    모란시장은 꼭 한번 가 보고 싶네요.
    구경 잘 하고 갑니다.^^

  17. 도생 2013.11.21 22:24 Modify/Delete Reply

    개발이라는 논리로 정감있는 전통시장이 사라지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행복하세요^_^

  18. 린미 2013.11.22 16:03 Modify/Delete Reply

    와~모란시장 말로만 들어봤는데..
    첨봤어요~ㅎㅎㅎㅎㅎㅎ
    잘되어 있네요^^

  19. 센스쉐프 2013.11.22 22:37 Modify/Delete Reply

    제가 자랐던 곳이 시골인데, 시장에 나가면 많은 걸 보고 맛있는 것을 먹을 수 있었기에 좋은 기억만이 남아 있습니다. 그래서 시장이라는 말만 들어도 친숙하게 다가오더라구요 ^^ 모란 시장은 아직도 전통시장의 모습과 그 가치를 잘 지키고 있는 것 같아 좋네요. 나중에 여행갈 때 한번 들러 봐야겠네요. 잘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20. Jmi 2013.11.26 06:57 Modify/Delete Reply

    모란시장 참 유명한데 꼭 가보고 싶어요. 이런 곳에 가면 사람 사는 느낌이 팍 들지요.

  21. 요내뤼 2013.11.28 17:14 Modify/Delete Reply

    와웅 ~~ 모란시장 이런분위기 였네요 !!! 꼭 구경가보고싶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