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여행 정리

 

캄보디아에서 머물렀던 도시는 프놈펜과 씨엠립 뿐이다.

태국으로 넘어가자마자 아쉬움이 남았다. 적어도 똔레샵호수 쪽에서 며칠 머물 걸 하는 아쉬움이었다.

캄보디아 관광비자는 30일이었기 때문에 충분히 더 머물 수 있었기 때문이다.

캄보디아는 체류비가 적다. 숙박과 먹는 것의 비용이 저렴해서 하루 10달러면 해결된다.

단지 입장료와 도시내 이동수단까지 고려한다면 예산을 더 잡아야 한다.

 

 

 앙코르 유적을 목표로 캄보디아 여행을 한다면 패키지 여행이 더 나을 것 같다.

가이드가 붙어서 설명도 해주고 가격도 개인적으로 항공권을 사는 것에 모든 것이 다 들어가 있기 때문이다.

물론 너무 싼 패키지면 쇼핑몰을 자주 데리고 가는 불상사가 일어날 수 있으니 여행 상품을 이용한 사람들의 후기를 참조해야한다.

캄보디아는 국경비자, 도착비자를 손쉽게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굳이 대사관을 찾아가서 비자를 발급 받을 필요가 없다.

프놈펜의 경우 도시내 이동은 택시나 툭툭을 이용해야 한다.

개별 여행자일 경우 현지 여행사에 원하는 여행지의 투어를 신청하는 것이 편리하다. 가격도 비싸지 않다.

씨엠립의 경우 자전거를 이용해서 돌아다니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인 듯 하다.

 

 어디?

 무엇을 했나? 

 

 베트남 호치민에서 캄보디아 프놈펜 가기

 프놈펜 Pnom Penh

 캄보디아 프놈펜 여행 - 캄보디아 독립문, 센트럴마켓, 사원, 게스트하우스

 캄보디아 뚜얼슬랭 박물관

 프놈펜 왕궁 - 독재자에의해 국왕이 갇혀있는 궁

 캄보디아 프놈펜 여행 - 프놈펜을 걷다

 씨엠립 Siem Reap

 프놈펜에서 씨엠립 가는길

 앙코르와트 가는길

 씨엠립 게스트하우스 3곳

 앙코르 와트 여행기 - 사라진 왕국의 신전 앙코르 와트

 앙코르톰 - 앙코르 왕국 유적지의 하이라이트

 씨엠립 로얄가든

 자전거 타고 앙코르 왕국을 누비다 1

 자전거 타고 앙코르 왕국을 누비다 2

 거대한 나무들에 압도된 앙코르 유적, 타프롬 사원

 캄보디아 씨엠립 - 앙코르 국립 박물관, 마사지

 캄보디아 씨엠립을 걷다

 

Posted by 가나다라마m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좀좀이 2012.09.15 13:17 신고 Modify/Delete Reply

    긴여름님의 글을 보면 캄보디아는 왠지 분위기가 무겁고 우울해보인다는 생각을 많이 했었어요. 하지만 긴여름님의 글을 보며 정말 한 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네요^^

    • 가나다라마ma 2012.09.15 13:3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앗, 제가 너무 재미없게 썼나봐요. ㅠㅠ
      캄보디아, 즐겁게 여행할 수 있는 곳이예요. 저도 즐거운 여행이었거든요.
      그래도 가고 싶다는 생각을 드셔서 다행이네요. :]

  2. 장화신은 삐삐 2012.09.15 22:44 신고 Modify/Delete Reply

    전 긴여름님의 글을 읽고 앙코르 와트가 너무 가고 싶어졌어요..언젠가 꼭 가볼 생각이예요.. 캄보디아는 너무 사진들이 리얼해서 가기가 겁나네요..^^;

  3. 산적수염 2016.11.07 00:06 Modify/Delete Reply

    캄보디아에 며칠정도 묵으신거에요??